충북도, 집중호우 방사광가속기 부지 긴급 점검 나서
상태바
충북도, 집중호우 방사광가속기 부지 긴급 점검 나서
  • 국제뉴스
  • 승인 2024.07.09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충북도청)
(제공=충북도청)

(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도는 8~10일 도내 장마 및 집중호우가 예보됨에 따라 피해예방을 위한 방사광가속기 부지에 대한 긴급 현장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8일 확대간부회의 지시사항에 따라 김진형 과학인재국장, 전도성 방사광가속기추진과장, 정근채 현장소장 등 관계자 8명이 현장 및 수방계획 등을 집중 점검했다

방사광가속기 부지는 54만㎡로 올해 6월 부지조성을 완료했으며 이번 점검 시 토사유출 대응 방안, 수방자재 비축현황 및 배수로 등 현장 상태를 꼼꼼하게 살피는 것과 함께 수해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현장관리 철저히 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현장점검과 함께 가속기 인근 가좌2리 마을 주민과 대면해 공사 및 수해예방 관련 의견을 직접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충북도 김진형 과학인재국장은 "올 여름은 평년보다 덥고 강한 비가 예보되고 있어 특히 재해가 우려되는 상황"이라며 "장마철 시설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사전점검 및 대응체계 유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재기 기자 news3090@hanmail.net

<국제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