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을 가장 싫어하는 나라는? 1위 일본…스웨덴, 호주, 한국, 미국 뒤이어
상태바
중국을 가장 싫어하는 나라는? 1위 일본…스웨덴, 호주, 한국, 미국 뒤이어
  • 시사레코드 기자
  • 승인 2021.07.01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퓨리서치 평판 조사 - 블룸버그 갈무리

국제적 여론조사 업체인 미국의 퓨리서치가 중국 공산당 100주년을 앞두고 평판 조사를 한 결과, 17개국 중 15개국이 중국을 부정적으로 보고 있으며, 중국을 가장 싫어하는 나라는 일본이라고 블룸버그통신이 1일 보도했다.

퓨리서치가 17개국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15개 국가에서 중국을 부정적으로 본다는 대답이 50% 이상 나왔다.

중국에 대한 가장 부정적인 시각을 가진 나라는 일본이 88%로 최고였으며, 그 뒤를 스웨덴(80%), 호주(78%), 한국(77%), 미국(76%)이 이었다.

특히 미국인 76%는 중국을 부정적으로 보고 있으며, 이는 전 조사 때보다 3%포인트 상승한 것이다.

미국에 이어 캐나다, 네덜란드, 독일, 대만, 벨기에, 뉴질랜드, 프랑스, 영국, 이탈리아, 스페인에서도 중국을 부정적으로 보는 사람이 50%를 넘었다.

중국에 대한 부정적인 시각이 50%를 넘지 않은 나라는 그리스와 싱가포르뿐이었다.

중국에 대한 평판이 더 나빠진 것은 중국이 홍콩과 위구르자치구 등 지역에서 인권을 유린하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퓨리서치는 중국 공산당 창당 100주년을 앞두고 17개국 성인 1만8900명을 대상으로 설문을 진행했으며, 중국 공산당 창당 100주년 직전인 지난달 30일 이 결과를 발표했다.

시진핑 주석이 공산당 100주년 기념 연설을 불과 몇 시간 앞두고 발표된 이번 결과는 중국이 직면한 외교적 도전을 적나라하게 보여준다고 블룸버그는 평가했다.

한편 이번 조사에 포함된 17개 국가는 대부분 서방 선진국이며, 미국과 긴밀한 관계를 맺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