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의 맨시티전 감아차기, 토트넘 '8월 이달의 골' 선정
상태바
손흥민의 맨시티전 감아차기, 토트넘 '8월 이달의 골' 선정
  • 박재훈 문화·스포츠부 기자
  • 승인 2021.09.08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흥민(29)이 맨체스터 시티(맨시티)와의 시즌 개막전에서 터뜨린 결승골이 토트넘 홋스퍼가 선정하는 '8월의 골'로 뽑혔다.

손흥민(토트넘)이 지난달 16일(한국시간) 맨체스터 시티(맨시티)와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021-22시즌 개막전에서 넣은 골이 토트넘 홋스퍼가 선정하는 '8월의 골'에 뽑혔다.

토트넘은 7일(이하 한국시간) 손흥민이 맨시티와 개막전에서 터뜨린 골이 8월 '이달의 골'로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팬 투표 결과 손흥민의 맨시티전 골은 58.42%의 압도적인 득표로 후보에 오른 5골 중 가장 높은 지지를 받았다.

당시 경기 원톱으로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후반 10분 역습 상황에서 베르바인의 패스를 받은 뒤 드리블 돌파를 통해 중앙으로 조금씩 접근했고, 수비를 앞에 둔 상황에서 자신의 전매특허인 왼발 감아차기 슈팅을 때렸다. 이 공은 한 차례 바운드 된 뒤 골문 구석을 갈랐다.

손흥민은 이 경기 전까지 맨시티를 상대로 통산 6골을 넣고 있었다. 특히 최근 3번의 홈경기에서 모두 득점을 올린 데 이어 이날도 득점에 성공하며 맨시티에게 강한 모습을 이어갔다.

토트넘은 이 골에 대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으로 18개월 만에 관중이 입장한 상태로 치른 리그 홈 경기에서 손흥민의 골이 기억에 남을 개막전을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손흥민은 펩 과르디올라 감독이 이끄는 맨시티를 상대로 새 홈구장에서 매 경기 득점하는 기록을 이어갔다"고 덧붙였다.

한편 손흥민의 맨시티전 득점(58.42%)에 이어 딜란 쿠마르 마르칸데이의 리즈유나이티드 2군과 경기에서 득점(34.6%)이 2위를 차지했고, 손흥민의 프리시즌 아스널전의 득점(3.65%)이 그 뒤를 이었다.

해리 케인의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컨퍼런스 리그 파코스 페헤이라전 득점(1.92%)과 베르바인의 프리시즌 첼시전 득점(1.41%)이 각각 4위와 5위에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