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대표팀 경기, TV조선서 본다...국내 TV 생중계 권리 독점
상태바
축구대표팀 경기, TV조선서 본다...국내 TV 생중계 권리 독점
  • 박재훈 문화·스포츠부 기자
  • 승인 2022.04.21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구대표팀의 6월 A매치부터 TV조선이 독점 중계한다.

대한축구협회(KFA)가 주최하는 각급 대표팀 경기의 중계 방송사로 종합편성채널 TV조선이 확정됐다.

대한축구협회는 21일 "최근 실시한 축구대표팀 경기 TV중계권 입찰 결과, TV조선을 중계방송사로 선정하고 정식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계약기간은 오는 2024년 8월 31일까지다. 계약 금액은 양측의 합의에 따라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이로써 TV조선은 향후 2년 4개월 동안 대한축구협회 주최 남녀 국가대표팀과 연령별 대표팀 경기의 국내 TV 생중계 권리를 독점적으로 갖는다.

계약 기간 중 중계횟수는 남자 A대표팀 17경기, 남자 U-23대표팀 8경기, 여자 A대표팀 6경기 이상이다. 남녀 청소년 대표팀 경기도 포함돼 있다.

아울러 계약에 따라 TV조선은 TV중계권 뿐만 아니라 다른 방송사에 재판매할 수 있는 권한, 뉴스용 영상 보도권과 판매권, 독점 인터뷰 권리도 보유하게 된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남자 A대표팀이 6월에 치를 예정인 4개의 A매치가 TV조선의 첫 독점 중계 경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정섭 대한축구협회 경영본부장은 "협회가 단일 방송사와 개별 경기가 아닌 장기간 독점 중계권 계약을 맺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최근 10여년간 제자리 걸음을 하던 축구 국가대표팀 중계권료가 이번 계약을 통해 콘텐츠의 가치를 제대로 인정받게 됐다"며 "수준 높은 중계방송 뿐 아니라 다양한 축구 콘텐츠 제작을 위해 TV조선과 서로 협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