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도시재생 주민역량강화사업 공모 선발
상태바
2020년 도시재생 주민역량강화사업 공모 선발
  • 이진태 경제부 기자
  • 승인 2020.04.22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 역량은 높이고, 지역 일자리는 늘리고”

 

국토교통부는 도시재생뉴딜 사업에 주민참여를 활성화하기 위한 일환으로 도시재생 사업을 준비 중인 지역을 대상으로 ‘도시재생 주민역량강화사업’을 공모해 선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공모사업은 각 지역별 도시재생지원센터와 해당 지역주민들이 한 팀을 이뤄 지역을 활성화할 수 있는 사업아이템을 발굴해 사업을 기획하면, 정부는 전문가 컨설팅을 제공하고 사업실현을 위한 운영비와 초기사업비 일부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노인돌봄 등 커뮤니티 서비스, 지역특산품 제작·판매, 게스트하우스 운영 등 수익창출사업, 골목투어 등 지역관광·행사 기획 등이 예다.

오는 23일부터 공모에 들어가는 주민역량강화사업은 ‘주민참여프로젝트팀’ 사업과 ‘사업화지원’ 사업을 통합·운영해 사업의 실효성을 높일 것으로 국토부는 기대하고 있다.

국토부에 따르면 종전 ‘주민참여프로젝트팀’ 사업은 주민들이 사업아이템을 구상할 수 있도록 전문가 컨설팅을, ‘사업화지원’ 사업은 주민제안 사업에 대한 초기사업비 일부를 각각 지원하는 사업이었다. 이번 사업은 기존 두 사업을 통합해 앞으로 사업에 참여하는 주민들은 사업계획부터 사업실현까지의 모든 단계에서 지원을 받게 된다.

주민역량강화사업은 총 6개월간 2단계로 구분해 운영되며 단계별로 진행된다.

1단계는 전국에서 지원한 팀 중 20개 팀을 선정해 3개월 간 전문가 컨설팅을 통해 사업을 보다 구체적으로 기획할 기회를 제공하고 기획에 소요되는 경비 500만 원도 지원한다.

2단계는 1단계의 20개 팀 중 성과가 우수한 10개 팀을 선정해 기획한 사업을 실현해 볼 수 있도록 초기사업비의 일부 1500만 원을 보조하고 3개월 간 전문가 컨설팅도 추가로 제공한다.

모집기간은 5월8일까지며 도시재생종합정보체계 누리집을 통해 공고된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 사업은 지역의 주민역량을 강화하는 촉매제가 될 것”이라며 “향후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추진하고자 하는 지역에서 많은 관심을 갖고 지원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도시재생뉴딜사업 #주민역량강화 #도시재생 #도시재생뉴딜 #주민참여프로젝트팀 #사업화지원 #도시재생지원센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